배두훈, 블루스테이지와 전속 계약 체결...마이클리와 한솥밥

  • like4
  • like4
  • share

포레스텔라 멤버 겸 뮤지컬 배우 배두훈이 마이클리, 백형훈 등이 소속된 블루스테이지와 전속 계약을 맺었다.


2013년 '풍월주'로 뮤지컬 무대에 데뷔한 배두훈은 이후 ‘빨래’, ‘베어 더 뮤지컬’, ‘팬레터’, ‘블랙메리포핀스’, ‘미드나잇’ 등 다양한 인기 공연에 출연해왔으며, 2013년 '보이스코리아 시즌2' 준결승에 오른 데 이어 밴드 억스(AUX)의 메인 보컬로 참여하며 가수로서도 꾸준히 커리어를 쌓아왔다.


지난 2017년 JTBC ‘팬텀싱어2’ 에 출연해 포레스텔라 팀으로 우승을 차지하며 더 많은 대중에게 이름을 알린 그는 블루스테이지와 전속 계약을 맺고 앞으로도 배우로서 활발한 활동을 펼쳐나갈 계획이다.


블루스테이지는 "많은 사람들이 가수로서의 배두훈을 기억하지만, 그는 한국예술종합학교 연극원 출신으로 호소력 깊은 목소리와 가창력에 진정성 있는 연기력이 더해져 무대에서도 더욱 감동적인 모습을 보여줄 수 있을 것이다. 탄탄한 실력과 따뜻한 성품, 출중한 외모와 표정까지 배우로서의 가능성이 무궁무진하다고 생각하며, 앞으로 배우로서의 활동은 물론 크로스오버그룹 포레스텔라의 그룹 및 개인활동 또한 지속적으로 할 수 있도록 도울 예정"이라고 전했다.


한편 배두훈과 전속계약을 체결한 블루스테이지는 브로드웨이 출신의 뮤지컬배우 마이클리, 뮤지컬 ‘오페라의 유령’에서 세계 최다 팬텀 역을 맡은 브래드 리틀을 비롯해 유승엽, 백형훈, 박유겸, 기세중, 임정모, 조원석 등 실력파 배우들과 아역배우 김수아 등이 소속된 회사로, 뮤지컬을 기반으로 한 다양한 콘서트를 기획, 제작하고 있다.
 

글: 박인아 기자(iapark@interpark.com)
사진: 블루스테이지 제공 

[ⓒ 플레이DB m.playdb.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관련 인물

#다른 콘텐츠 보기

가장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