북한 최정예 스파이의 남한 정착기…뮤지컬 ‘은밀하게 위대하게: THE LAST’ 개막

  • like1
  • like1
  • share
중극장 무대로 돌아온 뮤지컬 ‘은밀하게 위대하게: THE LAST’가 지난 18일 세종문화회관 M씨어터에서 작품의 주요 장면을 공개했다.
 
‘은밀하게 위대하게: THE LAST’는 북한 남파 특수공작 3인방이 조국 통일이라는 원대한 사명을 안고 달동네로 잠입해 각각 동네 바보, 가수 지망생, 고등학생의 위장 신분으로 살아가며 벌어지는 이야기로, 남한의 달동네에 잠입한 북한 최고의 스파이들을 통해 가족과 평범한 삶의 소중함에 대해 이야기하는 작품이다.
 
최종훈 작가의 원작 웹툰은 ‘달동네 슈퍼집 바보가 사실은 북한 최정예 스파이’라는 독특한 설정으로 100만 독자의 사랑을 받았으며, 2013년에는 김수현 주연의 영화로도 만들어져 700만 관객을 동원했다.
 
재연에 이어 연출을 맡은 추정화 연출은 이번 시즌의 관람 포인트에 대해 “김태원과 서수혁의 서사를 더 추가했다. 좀 더 웹툰에 가까워진 뮤지컬을 만나실 수 있을 것 같다. 보강된 멤버와 탄탄한 볼거리를 눈여겨봐 달라”고 전했다.
 
이날 뮤지컬 ‘은밀하게 위대하게: THE LAST’의 제작진과 배우들은 ‘은밀하게 위대하게’라는 오프닝 곡을 시작으로 총 다섯 곡의 넘버와 해당 장면을 선보였다. 소극장에서 중극장으로 무대 규모를 키운 만큼  세트와 영상 등이 보강됐으며 앙상블의 업그레이드된 강인한 안무가 돋보였다.  

시연 후 열린 기자간담회에서 이번 시즌 새롭게 합류한 배우들은 그간의 연습 과정을 전하며 각오를 전했다.  
 
팬텀싱어 시즌1에서 준우승을 차지한 ‘인기현상’의 멤버였던 백인태와 유슬기가 나란히 원류환과 서수혁 역에 캐스팅되었다. 이들은 현재 팝페라 듀오 듀에토로 활약하고 있다.
 
백인태는 “유슬기와 함께 첫 뮤지컬을 하게 됐다. 작품에서는 나이 차이가 있는 걸로 나오지만  실제는 친구 사이로 14년이란 시간을 같이 보냈다. 그래서 연습하면서 남들보다 더 진실되게 다가갈 수 있었다. 서로의 연기를 보며 용기를 얻고 힘을 많이 냈다”라고 남다른 팀워크를 전했다.
 
조환지는 북한 최고 엘리트 요원 원류환과 원류환에 대한 동경심 하나로 최연소 남파 요원이 된 리해진 두 역할에 스팅되었다. 조환지는 “뮤지컬을 하면서 처음으로 한 작품에서 두 역할을 맡게 됐다. 다른 뮤지컬에 비해 액션 장면이 많아서 배우들끼리 정해진 약속이 많다. 제가 실수해서 상대를 다치게 하지는 않을까 걱정이 많았다. 그래서 연습을 정말 많이 했다. 두 캐릭터 자체가 저와 닮지 않아서 연습 초반에는 어려웠다. 이번에 저의 새로운 모습을 보여줄 기회가 된 것 같다”고 설명했다.
 
조환지, 가람과 함께 리해진 역으로 무대에 오르는 유승우는 “원작 웹툰이 연재될 때 챙겨봤었다. 영화로도 봤지만 뮤지컬에서의 리해진은 웹툰이나 영화보다는 감정이 더 잘 드러나는 것 같다. 극중 17살로 나오는데 17살 다워지려고 노력했다"고 이야기했다.

마지막으로 작품을 제작한 이규린 프로듀서는 "2016년 초연을 올리고 이번에 세 번째 시즌으로 돌아왔다. 원래 입고 싶었던 옷이 이런 옷이었다. 여건상 초연을 소극장에서 시작하게 됐는데 초·재연을 잘 만든 덕분에 이렇게 좋은 모습으로 다시 오게 된 것 같다. 제목에 더 라스트가 붙었는데 마지막이라는 각오로 최선을 다하겠다는 의미에서 붙이게 되었다. 이번 공연이 마지막이 아닌 앵콜 공연으로 다시 돌아올 수 있게 전 배우와 스태프가 최선을 다해 만들었다”라고 강조했다.
 
뮤지컬 ‘은밀하게 위대하게: THE LAST’는 오는 3월 29일까지 세종문화회관 M씨어터에서 만날 수 있다.
 

+ 뮤지컬 '은밀하게 위대하게: THE LAST' 티켓예매

글: 강진이 기자(jini21@interpark.com)
영상: 이우진 기자(wowo0@interpark.com)
사진: 권애진, 주다컬쳐 제공
 

[ⓒ 플레이DB m.playdb.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관련 인물

#관련 공연

#다른 콘텐츠 보기

가장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