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스터트롯’ 전국투어, 두 번째 연기 결정…서울 공연 6월 말 개막

  • like19
  • like19
  • share
‘내일은 미스터트롯’(이하 미스터트롯)의 전국 투어 콘서트가 연기 소식을 전했다.

오는 28일 서울 공연을 시작으로 개막 예정이던 ‘내일은 미스터트롯’의 전국 투어 콘서트가 두 번째 연기 소식을 알렸다. 오늘(12일) 제작사 쇼플레이 측은 보도자료를 통해 “코로나19 여파로 서울을 포함한 전주, 부천, 진주, 청주, 인천, 강릉, 안동 8개 지역의 공연을 불가피하게 연기하게 되었다”라고 밝혔다.

이어 “최근 코로나19 확진자가 다시 늘어나는 상황으로 관객과 아티스트, 스태프들의 안전을 위해 부득이하게 연기를 결정했다. 빠른 시일 내에 상황이 호전되어 공연을 선보일 수 있기를 바라며 공연장을 찾아 주실 많은 관객 여러분들의 안전을 위해 긴장을 늦추지 않겠다. 코로나19 예방에 만전을 기하여 공연을 준비하겠다”고 덧붙였다.

‘미스터트롯’ 전국 투어 콘서트 서울 공연은 오는 5월 28일부터 31일까지 공연에서 오는 6월 25일(목)부터 28일(일)까지 공연으로 일정이 변경되었다. 변경된 일정에 대한 자세한 사항은 각 지역별 공연 예매페이지에 안내될 예정이다.

임영웅, 영탁, 이찬원 등 출연하는 '내일은 미스터트롯'의 전국 투어 콘서트는 오는 6월 말 서울 공연을 시작으로 수원, 울산, 강릉, 광주, 청주, 의정부, 고양, 여수, 전주, 부천, 진주, 성남 등 전국 25개 지역을 순회한다. 콘서트를 통해 전국 각지의 팬들과 가까이 만날 예정이다.

글: 강진이 기자(jini21@interpark.com)
사진: (주)쇼플레이 제공
 

[ⓒ 플레이DB m.playdb.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관련 인물

#관련 공연

#다른 콘텐츠 보기

가장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