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0월 개막 뮤지컬 ‘듀엣’ 박건형, 박영수, 문진아, 제이민 등 캐스팅

  • like1
  • like1
  • share
뮤지컬 '듀엣'이 오는 10월 23일 KT&G 상상마당 대치아트홀에서 개막한다.

뮤지컬 '듀엣'은 닐 사이먼의 탄탄한 극본과 마빈 힘래쉬의 중독성 있는 음악이 짜임새 있게 어우러져 웃음과 감동을 선사한 작품이다. 우리나라에서 2000년에 첫 선을 보인 후 2007년까지 큰 인기를 얻었다. 

이번에 13년만에 다시 무대에 오르는 이 작품은 사람간의 관계와 감정에 대한 이야기이다. 오스카상 수상경력에 빛나는 성공한 작곡가 버논 거쉬와 통통 튀는 매력과 밝은 모습으로 분위기를 주도하는 능력 있는 신인 작사가 소냐 왈스크가 만나며 펼쳐지는 이야기를 그린다. 첫만남부터 어긋나며 오해로 인한 갈등도 생기고 그 사이 사랑이 싹트지만 또 이별을 맞는 과정에서 서로를 이해하며 사랑해나가는 이야기를 그리는 뮤지컬이다.
 
뮤지컬 <듀엣>은 공연 내내 엎치락뒤치락하는 두 남녀 주인공의 변덕스러운 심리묘사가 압권인 작품이다.

천재적인 영감으로 많은 사람들에게 사랑을 받는 작곡가로 완벽해 보이고 까칠한 첫인상을 지녔지만 알고 보면 허당기가 넘치는 매력적인 버논 거쉬 역에는 박건형과 박영수가 캐스팅되었다. 스파클링처럼 톡톡 튀는 매력을 가진 능력 있는 신인 작사가 소냐 왈스크 역할은 문진아와 제이민이 맡는다.

그 외 버논과 소냐의 심리상태와 속 마음을 대변해주는 버논/소냐 분신 역에는 '미스터쇼'에서 뛰어난 입담을 선보이며 좌중을 휘어잡는 정철호, '시카고'의 앙상블에서 시작하여 에이모스로 활약한 차정현, '마틸다'에서 탈출마술사 역할을 맡아 관객들에게 감동을 선사한 유철호, '시카고'와 '아이다' 등 다양한 뮤지컬에서 매혹적인 몸짓을 선보이는 하유진, '아이다'에서 네헤브카 역을 맡아 강렬한 노래를 선보이는 지새롬, '베어 더 뮤지컬'에서 클레어와 샨텔 수녀의 1인 2역으로 매력을 뽐낸 도율희가 캐스팅되었다.

각각 남•여 3명으로 구성된 이 “분신”들은 풍성하고 다채로운 화음을 선사할 뿐 아니라 시기 적절한 곳에서 버논과 소냐에게 간섭을 하며 뮤지컬 '듀엣'을 더욱 다채롭게 만들어주는 역할을 한다.

뮤지컬 '듀엣' 티켓 예매는 9월 10일 (목) 오후 2시, 인터파크티켓에서 가능하다. 뮤지컬 '듀엣'은 10월 23일 KT&G 상상마당 대치아트홀에서 개막해 2021년 1월 31일까지 펼쳐진다.

+  뮤지컬 '듀엣' 티켓 예매 ☞

글: 강진이 기자(jini21@interpark.com)
사진: 글래드 컬쳐 제공
 

[ⓒ 플레이DB m.playdb.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관련 인물

#관련 공연

#다른 콘텐츠 보기

가장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