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 ‘디즈니 인 콘서트’…‘겨울왕국 2’ 신곡들 처음 선보인다

  • like0
  • like0
  • share
'디즈니 인 콘서트'가 오는 11월 돌아온다.

'디즈니 인 콘서트'는 수십 년간 미국 월트 디즈니 본사의 프로듀서이자 음악 작/편곡가로 일해온 테드 리켓츠(Ted Ricketts)가 전 세계에서 150회 이상 공연해왔다. 국내에서는 2014년 올림픽공원 잔디마당에서 열리는 크레디아 파크콘서트로 첫 내한공연이 성사되었다. 이후 매년 호평과 열광 속에서 흥행을 이어왔다.
 
▲ 2019년 공연 모습

'디즈니 인 콘서트'는 대형 LED 화면에 가득 펼쳐지는 디즈니 애니메이션과 60인조 이상의 풀 오케스트라의 웅장한 반주에 브로드웨이에서 활동하는 디즈니 콘서트 싱어즈의 노래가 더해지는 공연이다.

이번 2020 '디즈니 인 콘서트'는 '인어공주', '신데렐라', '미녀와 야수', '라이온 킹', '알라딘' 등 디즈니의 대표적인 명작들의 감동을 생생히 살린다. 매번 새로워 지는 프로그램 구성에 올해는 '겨울왕국 2'의 신곡들도 처음 선보여질 예정이다. 

 '디즈니 인 콘서트'는 세종문화회관에서 11월 21일과 22일 양일간 총 4회 공연이 예정되어 있다. 티켓은 오늘(6일) 오후 2시부터 인터파크 티켓에서 예매할 수 있다.

+  '디즈니 인 콘서트' 티켓예매 ☞

글: 강진이 기자(jini21@interpark.com)
사진: 크레디아 제공
 

[ⓒ 플레이DB m.playdb.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like
  • like
  • share

#관련 공연

#다른 콘텐츠 보기

가장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