뮤지컬 ‘젠틀맨스 가이드’ 유연석, 이석훈, 고은성, 이상이 캐릭터 컷 공개

  • like10
  • like10
  • share
공연제작사 ㈜쇼노트가 올겨울 선보이는 뮤지컬 코미디 '젠틀맨스 가이드:사랑과 살인편(이하 ‘젠틀맨스 가이드’)'이 주인공 몬티 나바로 역의 캐릭터 컷을 공개했다.

이번에 공개된 캐릭터 컷은 극 중 고귀한 다이스퀴스 가문이 살고 있는 ‘하이허스트’ 성(城)안에 걸려있는 초상화 액자에서 영감을 받았으며, 이전의 강렬한 버건디빛 배경과는 다른 매력의 고풍스러운 진녹색 배경을 사용하여 새로운 변화를 꾀했다.

주인공 몬티 나바로는 매력적인 외모와 비상한 두뇌를 가졌지만 어딘가 어설픈 청년으로, 백작의자리에 오르기 위해 자신의 앞길을 막고 있는 후계자 제거도 서슴지 않는 인물이다.

캐릭터 컷 속 네 배우는 멋스러운 정장을 입고 각각의 다른 매력을 보여주고 있다. 유연석은한 손엔 약병을 들고 비밀을 감춘 듯한 포즈로 호기심을 자극하고, 몬티의 고백이 담긴 회고록을 펼친이석훈은 그윽한 눈빛으로 카메라를 응시하고 있다. 고은성은 총을 쥔 채로 속을 알 수 없는 장난스러운미소를 지어 보이고 있고, 이상이는 굳게 주먹을 쥔 채 진중한 청년 몬티 나바로의 면모를 보여주고 있다.

제작사인 ㈜쇼노트는 “몬티 역의 배우들이 보여주는 은밀하지만 매력적인 미소에 스태프 모두가 이미 반했다. 지난 공연 당시 시기 탓에 아쉽게 보여주지 못한 회차가 많아 아쉬움이 있었는데, 이번에 초특급 캐스팅으로 돌아온 만큼 어려운 시기 관객들에게 웃음으로 위로를 전하고 싶다”라고 말했다.

'젠틀맨스 가이드'는 1900년대 초반 영국런던을 배경으로 평생 가난하고낮은 신분으로 살아온 주인공 몬티 나바로가 어느 날 갑자기 자신이 고귀한 명문가인 다이스퀴스 가문의 여덟 번째 후계자라는 사실을 알게 되고, 가문의 백작이되기 위해 자신보다 서열이 높은 후계자들을 하나씩 제거하는 과정을 다룬 뮤지컬 코미디다.

뮤지컬 '젠틀맨스 가이드: 사랑과 살인편'은 유연석, 이석훈, 고은성, 이상이, 오만석, 정성화, 정문성, 이규형, 이정화, 유리아, 김아선등이 출연한다. 2021년 11월 13일(토)부터 2022년 2월 20일(일)까지 광림아트센터BBCH홀에서 공연되며, 인터파크티켓 등에서 예매할 수 있다.

☞ 뮤지컬 '젠틀맨스 가이드' 티켓 예매 ☜

글: 강진이 기자(jini21@interpark.com)
사진: 쇼노트 제공
 

[ⓒ 플레이DB m.playdb.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관련 인물

#관련 공연

#다른 콘텐츠 보기

가장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