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스터 클래스

장르
연극 - 연극
일시
2016.10.07 ~ 2016.10.16
장소
국립극장 달오름극장
관람시간
120분 (인터미션:20분)
관람등급
만 12세이상

전문가평

평점 9.0

예매자평

평점 9

전문가평

평점 9.0

예매자평

평점 9
공유하기

공연 영상포토

더보기3

작품설명

 01. 전성기는 지금부터, ‘연극 여제’ 윤석화
관객성원에 힘입어 ‘마리아 칼라스’로 부활 예고

불멸의 연극 여제 윤석화는 전설의 오페라 가수 ‘마리아 칼라스’를 구현하며 1998년 최연소 이해랑 연극상을 수상하는 영예를 안았다.
폭풍처럼 휘몰아치고 타협 따위를 불사하는 ‘마리아 칼라스’의 예술에 대한 열정을 표현하는 배우 윤석화의 모습을 18년 만에 볼 수 있다는 것만으로도 이 공연은 충분한 가치를 지닌다.
02. 윤석화, 연극계 대부 임영웅, 음악감독 구자범, 연출 이종일,
서울뮤지컬단 박선옥, 소프라노 윤정인, 테너 이상규, 김현수,
조수미 전속 피아니스트 안드레이 비니첸코의 전격 합류
문화계를 이끄는 거장들의 장르를 초월한 환상적인 만남!

영원한 마리아 칼라스 윤석화, 연극계의 대부 연출 임영웅, 마에스트로 구자범, 러시아 천재 피아니스트 안드레이 비니첸코, 서울시뮤지컬단 박선옥, 소프라노 윤정인, 테너 이상규, 김현수.
무대인생 40년을 맞이하는 배우 윤석화와 특별한 이들의 동행은 관객들의 오랜 기다림에 걸 맞는 최고수준의 공연으로 응답할 것이다.

03. 전설의 오페라 가수 ‘마리아 칼라스’ 새롭게 부활하다!

2016년 현재에도 여전히 전세계의 사람들에게 사랑 받는 오페라계의 신화
‘마리아칼라스’의 사랑과 배신, 성공과 좌절.
그녀의 영화 같은 삶을 <마스터클래스> 강의 현장인 1971년을 스토리로 재구성하다.

더보기

전문가 20자평

  • 평점 9
    유석재

    투혼(鬪魂)이란 연극 속 이야기인줄로만 알았다. 휠체어 타고 갈비뼈 부여잡은 채 힘겹게 토해내는 윤석화의 대사. 손숙 왈 "배우가 이게 무슨 팔자니!"